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군 김형원 행정복지국장, 40여년 공직 명예퇴임

부안군 김형원 행정복지국장이 40여년의 공직생활을 마무리하고 지난 25일 명예퇴임식을 가졌다.

김형원 국장은 지난 1979년 부안읍을 시작으로 행정담당, 행안면장, 주민행복지원실장, 부안군 최초 행정복지국장 등 보직을 거치면서 평소에도 철저한 자기관리와 빈틈없는 업무처리로 후배공직자들에게 큰 귀감이 돼 왔다.

특히 김형원 국장은 정년을 1년 앞두고 명예퇴임을 결정해 후배 사랑을 몸소 실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형원 국장은 퇴임사에서 “수십년간 함께 한 직장을 떠나게 돼 아쉬움이 크지만 그동안의 공직생활에 함께한 선·후배, 동료직원들의 따뜻한 정을 가슴으로 간직하고 떠나게 돼 감사하다”며 “퇴직 후에도 지역 발전을 위해 헌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적극적인 사고와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지고 공직생활에 임해 달라”고 후배 공직자들에게 당부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지역을 위해 함께 일했던 소중한 동료를 떠나보내게 됨을 아쉽게 생각한다”며 “지역을 위해 헌신한 그간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