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생활/경제
[부안 날씨 예보] 6일 밤~7일 아침 국지적 많은 비, 돌풍·천둥 주의

6일 밤부터 전북 서해안 강풍, 7일에도 강한 바람

기상청은 6일부터 중국 중부지방에서 우리나라 서해남부해상으로 이동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점차 받아 밤부터 전라북도에 비가 오겠다고 예보했다. 부안의 예상강수량은 20~70mm다.

특히 6일 밤~7일 아침에는 저기압이 몰고 온 온난다습한 공기가 강한 남풍을 따라 유입되면서 국지적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mm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 이 비는 7일 늦은 오후 대부분 그치겠다.

이번 비는 매우 강한 바람을 동반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서해안을 중심으로 강풍 특보가 발표되는 곳이 많겠으니 강풍으로 인한 안전사고에 주의하기 바라며, 시설물관리에도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또 물결이 2~4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되는 곳이 있겠으니, 항해 및 조업하는 선박들은 유의해야 하며, 이 기간 동안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수위가 높아지기 때문에 파도가 방파제를 넘을 수 있으므로 해안가 안전사고 및 해안도로 범람 등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