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행정
부안 변산면 지역사회복지협의체, '사랑의 영양죽' 나눔사업 나서

부안군 변산면 지역사회복지협의체(위원장 조선환)에서는 질병 및 노령으로 인해 치아가 부실하거나 소화기능이 저하되어 영양결핍 문제가 우려되는 어르신 10명을 관내 식당에서 모시고 사랑의 영양죽을 대접해 드렸다.

사랑의 영양죽 사업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지정기탁 특화사업으로 소화 및 흡수가 용이한 죽을 지원함으로써 식사 해결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매월 2회로 관내식당에 연계하여 10인분의 영양죽을 올 12월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참석한 어르신들은 “혼자 살아서 찾아오는 사람도 없고 거동과 치아가 불편해 식사가 어려웠는데 이렇게 초대해 맛있는 영양죽을 먹으니 정말로 고맙다”고 말했다.

기세을 변산면장은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한끼 식사를 대접할 수 있어 기쁘고 독거노인 및 불우한 이웃을 대상으로 따뜻한 온정을 나누는 사업을 점진적으로 확대하겠다”며 “함께 더불어 사는 행복한 변산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