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생활/경제
참뽕간장새우·전복 해외 첫 홍콩 수출

부안군은 경제통상진흥원과 함께 운영하는 ‘부안상설시장 지역선도시장 육성사업단’에서 특화상품으로 지정받은 간장새우와 간장전복이 오는 25일 홍콩으로 해외수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수출 물량은 부안참뽕간장새우 1,500개, 부안참뽕간장전복 1,500개 등 총3,000개 물량으로 2만1천달러 규모에 달한다.

부안상설시장상인회 남정수 회장은 “전통시장에서 해외시장 판매는 이번이 처음으로 홍콩 내 한류열풍과 더불어 한국의 부안시장식품을 소개하고 우수한 맛과 품질을 알릴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수출계약물량은 홍콩의 대형마트 3곳에서 구매업체 EUGINA LIMITED를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세계적으로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수요 증가와 한류열풍으로 규제에 얽매이지 않고 당당하게 세계의 무대에서 실력을 마음껏 펼치도록 모든 여건을 갖춰 지원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