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군CCTV통합관제센터, 절도 현행범 검거 기여

모두가 잠든 새벽 관제센터는 깨어있다

부안군 CCTV통합관제센터 모니터링 요원A씨가 실시간 절도범 검거에 기여하여 부안경찰서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

관제요원은 지난 21일 오전 5시 5분에서 17분 사이 부안군 부안읍 소재 농약사 앞 노상에서 발생한 절도 피의자를 현행범으로 검거할 수 있게 도움을 줬다.

4.21.새벽 05:05경 CCTV모니터링 중 농약사 앞 노상에서 불상의 남자가 현장에서 수상한 행동을 하는 것을 유심히 지켜보던 중 절도 피의자가 주위를 살피며 길 맞은편 골목길에 미리 주차시켜놓은 포터차량에 피해품(농산물)을 한 번에 한 품목씩 모두 5차례에 걸쳐 왕복하며 피해 품을 싣는 절도 현장을 확인하고 이를 상황실에 통보하여 출동한 112순찰차가 이를 현행범으로 검거한 것이다.

특히 방범취약시간대인 새벽시간에 성실한 CCTV모니터링으로 피의자를 현행범으로 검거했다는 데에 큰 의미를 두고 있다.

현재 관제센터에는 12명의 요원이 4조 3교대근무를 통해 24시간 관내를 구석구석 모니터링하고 범죄예방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통합관제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적극적인 CCTV관제와 경찰과의 협력을 통해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