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
새만금개발청, 글로벌 신재생에너지 기업 대상 투자유치 추진

15개국 70여개 기업 대상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 홍보

새만금개발청(청장 김현숙)은 4월 17일∼18일 서울에서 열린 신재생에너지 포럼 「SKRES(South Korea Renewable Energy Summit) 2019*」에 참석해 새만금의 재생에너지사업을 소개하고, 맞춤형 상담 등을 진행했다.

* 중국 네오벤처 코퍼레이션(Neoventure Corporation) 및 한국 풀만(Pullman)이 공동 개최하고, 국내외 관계기관·투자사·계약사·글로벌 기업 등이 참석한 한국 재생에너지 포럼

이 행사에는 15개 국가에서 재생에너지와 관련한 70여 개의 기업*과 전문가 180여 명이 참석했다.

* BNP Paribas(프랑스), Canadian Solar(중국), Enel Green Power(이탈리아), Hanwha Energy(한국), Vena Energy(싱가포르), SB Energy(일본) 등

이날 새만금개발청 배호열 개발전략국장은 새만금 사업 및 재생에너지 사업 계획에 대해 발표하고, 캐나다의 스카이파워(SkyPower), 중국 위엔징 등 새만금에 투자의향이 있는 기업들과 1:1 상담을 진행했다.

캐나다의 스카이파워 찰스 코헨 부회장은 “새로운 국제도시를 건설하는 새만금의 특별한 비전에 동참하고자 지구 반바퀴를 돌아서 왔다.”라고 말했다.

중국 상하이의 위엔징 총경리인 장즈롱은 “새만금 현장을 방문한 적이 있어 관심이 많고, 조만간 새만금 신재생에너지사업 참여를 위한 여러 제안을 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일본계 은행 미쓰이스미토모 관계자는 “일본 재생에너지 기업들이 서울지점을 찾아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 계획과 국제입찰 진행 여부 등 사업 참여에 높은 관심을 보인다.”라고 말했다.

배호열 개발전략국장은 “새만금 재생에너지 비전 선포 이후, 국내외 재생에너지 관련 기업들의 투자 문의가 이어지고 있으며, 실제 기업들의 입주도 시작되었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글로벌 재생에너지 기업들의 많은 관심과 사업 참여를 기대하며, 기업이 원하는 투자환경도 지속해서 개선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