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결혼이주여성 검정고시종합반 개강

부안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결혼이민자의 학력취득을 위한 검정고시 종합반을 지난 11일 개강하고 교육을 펼치고 있다.

이 교육은 학력 등 자격조건 미달로 단순노동, 기피업종 취업 등으로 내몰리고 있는 결혼 이민자에게 자존감 향상과 역량강화를 통해 악순환의 고리를 끊기 위해 진행되고 있는 사업이다.

검정고시반은 연중 모집하고 있으며 현재 다문화가정 개별문자발송 및 홈페이지 게시를 통하여 9명(중국3명, 베트남 2명, 캄보디아 3명, 몽골 1명)이 신청하여 검정고시종합반을 운영중에 있으며 금년 4월과 8월중에 실시되는 검정고시를 대비해 역량 있는 강사진에게 학습을 받고 있다.

검정고시반에 참여한 K씨는 “고국에서 가정형편상 공부하지 못한 아쉬움이 있었는데 이렇게 공부할 기회를 만들어줘서 고맙다”고 말했다.

또한 “특히 어린자녀 교육을 위해서도 꼭 필요한 과정이다”라며 “2019년에는 중졸과정까지 잘 마무리 하고 2020년에는 고졸을 마치고 대학에 진학하는 꿈을 안고 열심히 학습에 임할 계획”이라고 열의와 함께 포부를 밝혔다.

부안군 관계자는 “학력취득은 결혼이주여성의 역량을 강화해 결과적으로 자립기반 마련과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라며 다문화가정 가족구성원의 적극적인 지지와 격려를 당부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