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공동체
농협 부안군지부, ‘설 명절맞이 떡국 떡, 사과’ 전달

농협중앙회 부안군지부(지부장 배인태)는 설명절을 맞아 지난 1일, 부안군 상서면 가오리 우덕마을(이장 김형종)을 방문해 떡국 떡과 사과를 전달하는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달식은 고령화 등으로 침체돼가고 있는 농촌마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농협중앙회가 추진하는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운동’의 하나로 열린 행사로서, 우덕마을은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이 ‘명예이장’으로, 1,000여명의 본부직원들이 ‘명예주민’으로 위촉되어 있는 곳이다.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운동’은 기업 CEO나 단체장 등을 농촌마을의 ‘명예이장’으로 위촉하고 해당 기업이나 단체의 임·직원을 ‘명예주민’으로 참여시켜 고령화 등으로 인해 점차 활력을 잃어가는 농촌마을에 ‘또 하나의 마을’을 만들어 도농협동의 새로운 모델을 창조하려는 운동이다.

배인태 농협 부안군지부장은 “기해년 새해를 맞아, 정성껏 준비한 떡국 떡과 사과로 더욱 풍성하게 보내시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농협은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운동을 비롯하여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계속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