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교육/청소년
부안소방서, 농어촌민박관계자 소방안전교육 가져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는 27일 부안 변산면사무소에서 농어촌 민박, 팬션 관계자 30여명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겨울철 대비 화재예방 및 최근 발생한 강릉 펜션 LPG보일러 일산화탄소 중독사고와 관련하여 민박ㆍ펜션 화재에 따른 관계자들의 시설물 안전관리 강화와 화재예방의식을 고취시키기 위해 실시했다. 교육내용으로는 ▲화재발생에 따른 관계자의 화재진압 및 초동대처법 ▲관계자에 의한 피난유도 ▲보일러안전수칙 등 화재위험 3대겨울용품 안전사용 ▲소·소·심(소화기ㆍ소화전ㆍ심폐소생술) 교육ㆍ훈련을 중점으로 진행됐다.

부안소방서 교육담당자는 "민박·펜션은 불특정 다수인이 숙박하는 시설로 화재예방과 시설물 안전관리가 중요하다"며 “보일러 사용이 많은 겨울철에는 점검을 꼼꼼히 해야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밀폐된 공간에서는 자주 환기하고 일산화탄소 감지기를 설치하는 것도 사고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전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