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공동체
진서면 향토발전회, 연말 불우이웃과 함께

29일 진서면사무소에는 진서면향토발전회(대표 김종수)의 회원들을 비롯해 주민생활지원과(희망나눔팀), 자활후견기관센터(클린케어), 부안군 신우회 등 20여명이 밝은 표정과 함께 모여들었다.

이날 참여자들은 오갈곳 없어 폐가에서 지내는 대상자에게 희망을 조금이나마 되찾아 주기 위해 집안팎 대청소 등의 봉사활동에 동참하고자 모인 것이다.

특히 진서면 맞춤형복지팀과 희망나눔통합사례에서는 이달 초부터 해당 가구에 대한 통합사례관리에 적극 나서 그동안 가구실태와 복지욕구에 대한 면밀한 조사를 실시하였으며 이에 따른 생필품 지원, 한전협의 전기공급 연계, 주민생활지원과(희망나눔팀)를 통한 수도시설 정비, 진서면 향토발전회와 대청소를 준비한 것이다.

봉사자들은 굵은 땀을 쏟아내며 집안 곳곳에 쌓여있던 낡은 가구, 불량 가전제품, 잡쓰레기 등을 집 밖으로 내가는 일부터 시작했다. 이후 어느 정도 비워진 집안을 봉사자들은 묵은 먼지를 털어내고, 물걸레질도 꼼꼼히 진행했다.

쉼 없이 진행된 이날의 대청소는 오후 3시가 되어서야 마무리 되었고 대상자 박모씨는 이제야 삶에 희망을 얻었다며 얼굴에 안도에 미소를 띠었다.

이날의 봉사활동에 직접 참여한 장지산 진서면장 및 향토발전회 회장 김종수는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제공과 함께 복지사각지대 줄이기에 첨병 역할을 담당하는 우리 면 맞춤형복지팀이 펼쳐온 그간의 노력들이 좋은 결실을 맺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많은 분들이 이웃을 향한 따뜻한 관심 갖기에 적극 동참해 주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김종철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