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군,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 대비 현장 재점검

익현 군수는 23일 오전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으로 인한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관내 해안지역 및 침수우려지역을 방문했다.

권 군수는 이날 태풍에 대비해 새만금 가력항 등 항포구와 하천변, 산사태 피해예상구간, 도로시설물 등 재해취약지역을 돌며 침수·붕괴 등에 대한 대비태세 확립 등 안전관리대책을 강화했다.

또 농축산물 피해 최소화에 따른 농작물과 비닐하우스 등도 재점검에 나섰으며 해당 부서 및 읍면에서는 상황발생시 신속한 보고와 긴급한 초기 대응을 지시하는 한편 유관기관과도 긴밀한 협조를 당부했다.

권익현 군수는 “해안가 지역 및 침수취약지구 가구 등에 태풍 관련 기상상황을 신속히 문자로 전파하고 태풍특보 상황에 따라 피해 발생시 보고 체계를 유지하고 신속한 피해 복구 지원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서노 기자  lsn1613@naver.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