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예술
고슴도치섬 위도서 오는 24일 상사화길 달빛걷기 축제 열어

위도면(면장 정춘수)이 주관하고 위도면 기관·사회단체가 협조해 추진하는 제5회 고슴도치섬

위도 상사화길 달빛걷기 축제행사 오는 24일부터 25일까지 1박2일간 열린다.

이번 달빛걷기 축제는 파장금항에서 출발해 진리마을을 거쳐 해수욕장까지 4km를 걷는 코스로, 환영의 마당과 거리공연마당, 축하의 마당, 부대행사 등 4가지 행사마당으로 구성해 짜임새 있게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파장금항에서 달빛걷기 축제행사 전 진행되는 환영의 마당은 색소폰 연주와 몸 풀기 체조가 마련된다. 또 거리공연 마당은 관광객이 달빛아래 걷는 동안 지루하지 않게 앙상블공연, 퓨전국악, 현악 4중주의 음악 공연이 펼쳐진다. 축하마당은 위도해수욕장에서 금관 5중주, 23명이 참여하는 오케스트라, 퓨전극, 가요, 피날레 등으로 구성돼 대한민국 대표 힐링 섬 위도를 찾는 관광객에 보고 듣는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대행사로는 위도만의 특산품 판매의 먹거리 장터도 운영된다.

위도면민과 함께 축제를 준비하는 위도면 공무원들은 휴가를 반납하고 축제준비에 바쁜 일정을 보내며, 위도를 찾는 관광객에게 주말 스트레스를 날려버릴 수 있는 축제를 세심하고 짜임새 있게 준비하고 있다.

또한, 제5회 위도상사화길 달빛걷기축제를 위해 한 달 전부터 리플릿·포스터 배부와 현수막을 걸고, 부안군 홈페이지와 SNS 홍보로 더 많은 관광객이 위도를 방문 할 수 있도록 홍보에 집중하고 있다.

이서노 기자  lsn1613@naver.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