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생활/경제
새만금청, 중국 광둥성 기업인 초청 투자 설명회
   

한중 간 산업협력 효과 우수한 첨단 신산업 육성 강조

새만금개발청(청장 이철우)은 지난 5일 서울 새만금투자전시관에 중국 광둥성 지방정부 관계자와 기업인 30여 명을 초청해 ‘새만금 한중산업협력단지 투자환경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6월 중국 광둥성 후이저우시에서 열렸던 제7회 한-광둥성 발전 포럼과 연계해 광둥성 상무청의 소개로 광둥성에 소재한 신에너지․기계설비․건축재료․관광레저 분야의 기업 대표 등이 다수 참석했다.
새만금개발청은 ‘새만금 한중산업협력단지’의 전망과 추진전략, 각종 규제 완화 및 투자 혜택 등 매력적인 투자환경을 설명하고, 관심 기업을 대상으로 1:1 투자 상담을 했다.
광둥성 기업들은 중국의 주요 도시와 인접해 있는 새만금의 지리적 여건을 높이 평가하고, 앞으로 제공될 장기 임대용지 및 통관, 고용 등의 투자혜택과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신(新)교통 특구, 수변도시 조성 계획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새만금개발청 배호열 투자전략국장은 “한국 정부는 새만금을 대규모 토지와 첨단기술을 기반으로 한 미래 혁신성장 거점으로 조성하고, 한중산업협력단지로서 양국 간 산업협력 효과가 우수한 첨단 신산업 육성을 집중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한중 경제협력의 새로운 모델이자, 대한민국의 미래 성장 동력이 될 새만금에 적극적으로 투자해 달라”라고 요청했다.

이서노 기자  lsn1613@naver.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