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권익현 군수 “지속가능한 부안 만들기에 최선 다하겠다” 강조

권익현 군수가 소멸도시가 아닌 지속가능한 부안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권 군수는 9일 열린 7월 월례조회에서 “민선7기 군정방침을 ‘미래로 세계로! 생동하는 부안’으로 정했다”며 “이는 신성장동력 발굴 등을 통해 지속가능한 부안을 건설하겠다는 의지”라고 말했다.

이어 권 군수는 “‘미래로’는 신성장동력 발굴 등을 통해 30년 후 사라지는 부안이 아닌 지속가능한 부안을 실현하자는 것”이라며 “‘세계로’는 2023년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다시 한번 도약하는 부안을 만들자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특히 권 군수는 “신성장동력 발굴 및 2023년 세계스카우트잼버리 등을 성공적으로 완수하면 살아 움직이는 생동력 넘치는 부안이 될 것”이라며 “부안군 공직자 모두가 이를 위해 맡은 바 업무에 최선을 다하자”고 주문했다.

이와 함께 권 군수는 “‘군사부일체(君師父一體)’라는 말이 있는데 민선7기 부안군은 ‘주사부일체’라는 생각으로 일하자”며 “주민을 스승과 부모 같이 섬기고 모시는 행정으로 주민들에게 감동을 선사하자”고 밝혔다.

이서노 기자  lsn1613@naver.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