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생활/경제/환경
주산면, 알콩달콩 블루베리 축제 성황리에 열려

주산면 갈촌리 신기마을 블루베리광장(주산초등학교 옆)에서 제3회 알콩달콩 블루베리 축제가 지난 16일 지역주민, 관광객 등 1300여명이 찾은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이번 축제는 배뫼산 블루베리 연구회 주관으로 주산면의 6차 산업 특화작목인 블루베리를 지역주민과 관광객에게 널리 알려 도시민들이 찾아오는 마을을 만들기 위해 마을 축제로 마련됐다.

주산면에서 생산되는 블루베리는 청정한 환경에서 빚어낸 최고의 농산물이자 노화방지에 최고인 100세 보장 건강먹거리로 타임지가 선정한 10대 슈퍼푸드 중 하나이기도 하다.

축제는 축하공연 및 개회식을 시작으로 지역 주민의 농특산물 판매장 등 상설 전시행사와 베리 잼·주스 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등 체험행사, 블루베리 수확 및 물놀이 마당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관광객에게 좋은 추억을 안겨주고 지역을 알리는데 큰 역할을 했다.

채종남 주산면장은 “주산면에서 재배한 고품질 블루베리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건강하게 장수하기를 바란다”며 “알콩달콩 블루베리 축제를 통해 소중한 사람들과 잊지 못할 추억을 쌓고 행복한 삶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서노 기자  lsn1613@naver.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