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권익현 부안군수 후보 “어르신과 사회적 약자에 군정 우선순위 두겠다”

더불어민주당 권익현 부안군수 후보는 11일 경로당, 사회복지시설 등을 집중적으로 방문하며 “부안지역은 초고령화사회로 접어들 정도로 어르신이 많이 거주하고 있다”며 “군정의 우선순위를 어르신과 사회적 약자를 위해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권 후보는 특히 “지역 어르신들이 자식 교육 등에 평생을 헌신해오시면서 대부분 노후준비가 덜 됐다”며 “건강한 어르신을 위한 어르신 일자리 확대는 물론 몸이 아프거나 불편한 어르신을 위한 안심서비스를 확대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권 후보는 또 “20억원을 들여 장애인 전용체육관을 건립하고, 열악한 사회복지 종사자 처우개선을 위해 사회복지 종사자들에게 복지포인트를 지원해 사각지대 없는 복지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권 후보는 아울러 “어르신이 일궈 놓은 부안을 촘촘한 복지네트워크를 구축해 병들고 아픈 어르신과 힘없는 장애인 등이 마음 놓고 살 수 있는 완전히 새로운 부안을 만들겠다”고 역설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