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김종규 부안군수 후보 “정책과 공약, 자질과 능력으로 평가받을 것”

무소속으로 부안군수 선거에 출마한 김종규 후보는 부안읍 표심잡기에 막판 총력을 기울이는 모습이다.

김 후보는 부안읍 시장 상가를 집중적으로 순회하며 가정에 배달된 선거 공보물을 꼼꼼히 살펴보고 어떤 후보가 부안의 발전을 위해 제대로 된 정책과 공약을 발표했는지 검증하고 투표에 임해주기를 당부했다.

정당 뒤에 숨어서 “국회의원 누구누구를 잘 아니 그들이 예산을 따오는데 협조할 것이다. 라는 말만 강조하는 후보, 집권 여당의 후보인 점만 부각시키는 후보는 이미 군수자질과 능력이 없다는 것을 자기 입으로 표현하고 있다는 반증” 이라며 “예산은 정책을 입안하고 사업계획서를 잘 만들어야 주는 것이지 인맥으로 주는 것이 아니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또 “부안읍 상가를 돌면서 느낀 것은 부안읍 공동화 현상의 해소를 위한 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강력히 요구하고 있다”며 “국가 수생정원이 완공되면 부안읍은 관광버스가 넘쳐나게 될 것”이라고 힘주어 강조했다.

김 후보는 특별히 “ TV토론을 보신 분들은 어느 후보가 자질 있고 검증된 후보인지 새삼 강조하지 않아도 너무 잘 알 것이다” 고 말하며 “유권자들은 현명한 선택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 고 밝히며 압도적인 지지를 호소하였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