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연재 포토뉴스
부안 어린이날큰잔치 찾은 가족 모두 웃음꽃 ‘활짝’
내 솜씨 어때요? 짚꼬기를 하며 활짝 웃는 가족.

 

앗, 차가워! 5초가 이렇게 길어요?

지난 5일 어린이날큰잔치에 관내 어린이들이 부모와 함께 찾아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부안동초등학교에서 열린 어린이날큰잔치는 관내 전교조 교사들과 중·고등학교 학생들의 봉사로 전통놀이와 보드게임 등 30여 가지 체험부스가 운영됐다. 이 날 어린이들은 엄마, 아빠와 손잡고 다양한 게임을 즐기며 마음 껏 웃을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김밥과 빵, 음료수 등 먹거리도 제공돼 좋은 반응을 얻었다.

1990년 이후 28회째 맞은 어린이날큰잔치는 그동안 부안의 전교조, 기독교, 원불교 단체가 각각 따로 진행해오다 지난 3년 전부터 하나로 통합해 열고 있다. 올해는 전교조부안지회가 행사를 주관했다.

단짝과 함께 긴줄넘기 도전.
받아랏! 고무신 나가신다.

이일형 기자  ulisae@daum.net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