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부안군, 복지사각지대 해소 읍면 토론회 열어

부안군은 지난 10일 군청 3층 회의실에서 부안군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군·읍·면 담당자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13개 읍·면 맞춤형복지 담당자와 군 주민행복지원실 희망복지지원단 담당자가 참여해 부안군 복지발전과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한 열띤 토론을 벌였다.

토론회에 앞서 김형원 주민행복지원실장은 부안군의 복지사각지대 제로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읍·면 담당자의 노고를 치하하고 앞으로도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부안군은 2017년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 실적 시군평가에서 전북 2위로 우수한 실적을 냈으며 이번 토론회를 통해 2018년 평가에서도 우수한 실적을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부안군 관계자는 “앞으로 토론회 등을 자주 개최해 부안군 복지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서노 기자  lsn1613@naver.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