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연재 기획 카메라초점
보수가 필요한 맨홀
   

오리정로에서 수라청을 끼고 도는 골목의 맨홀 가장자리가 깨져 안전사고의 위험이 높아 보인다. 주민들이 임시방편으로 돌로 막아놓긴 했지만 아이들이나 어르신들의 경우 발이 빠지기라도 하면 큰 부상을 입을 수도 있다. 주민들 말로는 여러 번 진정을 넣었는데도 아직 개선되지 않고 있다고······

부안독립신문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독립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