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부안 다녀가참프레에서 “지역주민과 함께 발전해야” 주문
   
▲ 참프레를 방문한 김춘진의원과 보건복지부시찰단을 김동수 회장이 안내하고 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위원장 김춘진) 현장시찰단이 지난 4일 부안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지역 보건·복지 시설 등을 직접 찾아가 현장의 어려움 청취하고 위원회 차원의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시찰단에는 김춘진 위원장을 비롯해, 새누리당 박윤옥 국회의원, 보건복지위원회 김승기 수석전문위원, 보건복지부 최종균 장애인정책국장, 김광호 광주식약청장 등 관계자들이 포함됐다.
이들은 부안 장애인자활자립장과 닭고기 가공공장인 참프레를 방문해 현장의 어려움을 듣고 법적·제도적 개선사항에 대하여 논의했다. 특히 이번 방문에는 국회의원뿐만 아니라 정부관계자가 함께 참여해 현장의 어려움을 듣고 실효적인 해결방안을 마련하는데 일조한 것으로 평가된다.
이번 방문을 추진한 김춘진 위원장은 “모든 것은 현장에 답이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 방문을 통해 지역의 보건복지 관련 현안해결에 도움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특히 그는 참프레를 방문한 자리에서 “현대적인 시설을 갖추고 일자리를 창출한 점은 높이 사지만 지역주민의 민원이 발생해서는 안 된다”면서 “이제는 기업 따로 지역 따로가 아니라 공존하고 발전하는 방향으로 나가야 된다”고 말했다.
시찰단은 이어 새만금홍보관 등을 방문하여 새만금내부개발사업 등 진행상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일정을 마무리 했다.
 

우병길 기자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병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