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연재 기획/특집
독자들의 메세지 - 부안독립신문에 바란다!
창간10주년 기념식장에서 독자들이 직접 부안독립신문에 보내는 메세지를 작성하셨습니다. 이를 전제합니다. 메세지를 보내주신 독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편집자 말

노점홍
부안군민의 사랑을 받는 언론사로서 군민과 함께 천세만세 이어지는 신문이 되었으면 합니다.

이한수
부안 독립신문 창간 1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시시각각 변화하는 세상 속에서 양질의 정보를 정확하게 전달하는 일이란 결코 쉽지 않습니다. 십년간 같은 자리에서 늘 한 발 앞서 달리며 빠른 소식을 전해 주기 위해 노력하신 부안독립신문 관계자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공정하고 진실된 보도로 부안군민과 함께 해주시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원혜지
부안독립신문의 10번 째 생일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오세웅
독립신문과 함께 부안의 미래를 이야기 하자. 그동안 아픔도 있었고 수 많은 갈등도 있었다. 그러나 어제보다 오늘 오늘보다 내일의 희망을 이야기 하자. 독립신문이 있어 참 좋다.

차상철
생명과 평화, 민주주의와 인권을 위해 투쟁했던 부안군민의 가치와 염원이 담긴 부안독립신문 창립 10주년을 축하드리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정론지로 우뚝 서길 기대합니다.

상서 임재춘
지면을 좀 늘려서 발행했으면 합니다. 부안 발전사항을 더 지면에 소개 바랍니다. 부안에 대형마트를 짓고 있습니다. 어떠한 목적으로 짓고 있는지 궁금들 합니다 그리고 매립지가 많이 형성되고들 있습니다. 부안군민들이 궁금해 합니다.

강병원
부안 6만 주민 모두가 한 번씩 신문의 톱에 오르는 신문 자본과 권력에 독립되어 지나 온 10년 처럼 앞으로도 주민의 힘으로 커 나가는 신문, 대한민국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부안의 시각으로 날카롭게 해석하고 비판하는 신문이 되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김유진
10주년 기념 축하 드리며 앞으로도 더 좋은 기사 쓰시며 독자들의 공감과 마음을 얻으시기 바랍니다.

김은경
부안독립신문 1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부안지역민들의 소통의 장이 될 수 있고 권력에 굴하지 않는 본래의 초심을 잃지 않는 신문이 되시길 바랍니다.

김가희
먼저 부안독립신문 10주년 축하드려요. 이제 10주년 되었으니 20주년 30주년 쭉 이어 가셨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학생기자단에 식구들이 많이 생겨서 우리들이 볼 수 있는(쓸 수 있는) 학교에 관한 것 (교육)을 같이 만들어 가요.

황예인
부안독립신문 10주년 축하드립니다. 부안독립신문은 다른 신문과 다르게 조금 친근한 말투로 기사를 썼으면 좋겠습니다.

박정두
현상 이면에 진실을 꿰뚫는 지혜로운 신문이 되길 바랍니다.

김경태
부안공동체의 발전을 위한 빛과 소금과 같은 부안독립신문이 되길 바랍니다.

권예빈
10주년을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좋은 일만 있기를 바랄께요.

유바다
번창하시고 앞으로도 좋은 기사 많이 부탁드려요.

김철호
부안독립신문 창간 1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공정, 책임, 진실을 드러내는 지역 정론지로서 건전한 여론 형성과 언론 문화 창달에 노력해 주시기 바랍니다.


김동수
부안독립신문 10주년을 축하합니다. 제가 바라는 우리부안독립신문에는 휴머니즘이 바닷물처럼 넘쳐 흘렀으면 합니다. 건강과 행복 그리고 평화와 생명이 살아 숨쉬고 인간애에 의한 삶을 기록하고 알리는 사람의 눈과 귀와 입이 되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백기곤
부안군민 모두가 찾는 독립신문, 살기 좋은 부안을 만드는데 앞장 서는 독립신문이 되어 주십시오. 축하드립니다. 앞으로의 100년을 !!

남상윤
저는 남상윤 아빠입니다. 남상윤이 원하는 신문은 만화가 있는 신문입니다. 저와 같이 신문을 자주 보는데요, 물론 글을 아직 잘 몰라서 사진만 보면서도 즐거워 하지만 만화가 신문에 있으면 더 재미있게 볼 거랍니다.

김소애
10년 20년 망하지 말고 앞으로 더욱 더 발전되는 독립신문 되세요.

정준철
참된 민주주의 가치를 몸소 실천한 부안의 참언론으로 자리매김한 부안독립신문의 10주년 기념식을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권력보다 독자를 바라보는 참언론으로 남아주시길 바랍니다.

박미선
부안군 관광지를 알리는데 앞장서는 독립신문이 되기위해서 매주 한 곳을 정해서 교통정보 (찾기 쉽게), 숙박, 모든 정보들을 한 코너를 통해 신문에 실어서 알렸으면 좋겠습니다. 군민들도 어디를 어떻게 돌아보며 여행할 수 있는 지를 잘 알지 못 합니다.

남상우
어른 위주로 10면이 있다면 어린이 위주로 1면 만 만들어 주세요.

이정성
의식족이지예절. 입고 먹는 게 풍족해야 비로소 예를 안다는 의미 10년 강산도 변한다는데... 어제보다 오늘 오늘보다 내일도 영원히 무궁발전 하시길. 부안독립신문 화이팅!!!
 


 

   

▲ 본지 주주이신 오봉(吾峰) 신이근님께서 부안독립신문 창간 10주년을 맞이하여 휘호를 보내오셨습니다.

公慈明剛(공자명강) 법은 공정하되 자애롭게, 명백하되 강직하고 결단력 있게 집행해야 한다. 공정을 잃은 자애는 봐주기나 편들기가 되고, 명백하지 않은 강직함은 독선과 아집으로 흐른다. 잣대를 잃고 상황에 따라 영합하면 공정한 법집행은 물건너 간다.

부안독립신문  ibuan@ibuan.com

<저작권자 © 부안독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안독립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