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350건)
동학과 부안에 관한 시 22-내소사
내소사이른 봄 길을 잡아일주문 들어서자숲을 이룬 전나무들곧은 자태에 저절로 머리 숙여걸어온 길 돌아다본다한 마장 걸어올라마주친 사천왕 상 번뜩이는 눈동자그 누군들 피할까차라리 눈 가리고어찌하나 망설일 때처마 끝 풍경...
강민숙  |  2019-10-09 09:26
라인
정치는 정치다워야 국민이 편안하다
한국사 정치를 보면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이 앞을 가릴 때가 많다. 왜 정치를 해야 하는가라는 분별도 모르고 정치판에 뛰어드는 사람, 사...
김영생 (농부, 계화면 조포마을)  |  2019-10-09 09:21
라인
부안군에 바란다
부안 격포에서 오랫동안 살아 온 주민으로서 절실하게 느끼는 바를 토로하고자 한다.지금 격포는 최근 몇 년 간 급격한 관광객의 감소로 삶...
조성녀 (변산면 격포리)  |  2019-10-09 09:20
라인
동학과 부안에 관한 시 21-곰소항
곰소항바람 부는 날이면우리 곰소에 가자적벽에서 부는 바람 안고머리카락 휘날리며 달려가곰소 염전에발 한 번 담가 보자그러면 나도 눈부신소...
강민숙  |  2019-10-01 16:48
라인
민주주의와 풀뿌리 자치> 공수처가 꼭 필요한 이유
조국 장관을 둘러싼 논란이 여전히 뜨겁다. 조국 장관과 그 주변을 수사하고 있는 윤석열 검찰총장을 둘러싼 평가도 극단적으로 엇갈린다. ...
하승수(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  |  2019-10-01 16:45
라인
한국 정치의 후진성을 어떻게 극복해야 하나
한국사회는 조국 법무부장관의 후보자 발표로부터 시작하여 마치 달궈진 가마솥처럼 뜨겁다. 도대체 왜 장관 한 명의 임명에 대해 온 국민이...
박정근 (대진대 교수, 윌더니스 문학 주간, 소설가,  |  2019-09-24 16:16
라인
동학과 부안에 관한 시 20-김낙철, 그 뜨거운 이름
김낙철, 그 뜨거운 이름동학은 하나의 바람이었다조선팔도를 휘 감아 부는거대한 혁명의 바람이었다도탄의 백성내 나라, 내 땅을 구하자는데그...
강민숙  |  2019-09-24 16:14
라인
동학과 부안에 관한 시 19-손상옥, 우리 다시 기억합니다
손상옥, 우리 다시 기억합니다우리 님의도포자락 붙잡고 매달려 볼 것을젖먹이 안고 목울음 삼킬 때애원이나 해 볼 것을백성을 적이라 부르는...
강민숙  |  2019-09-09 13:16
라인
다문화민족을 생각하며
어렸을 적 기억이 문득 떠오른다. 초등학교 시절 어머니들이 서로를 부를 때 “서울떡”, “부산떡”, “정읍떡”이라는 말을 사용하곤 했다...
박석환 (계화농협)  |  2019-09-09 13:13
라인
선배에게 듣는 ‘글로벌 성공 스토리’
유럽 최대 아시안 레스토랑 전미자 회장, 모교서 특강지난 9월 2일 부안여자고등학교 강당에서 유럽 최대 아시안 레스토랑 체인 ‘아카키...
김혜린 (부안여고)  |  2019-09-09 13:09
라인
불법무기류 꼭 자진신고 하세요
불법무기류로 인한 강력범죄를 선제적으로 차단하고 테러 위협으로부터 국민을 보호하기 위해 경찰청에서는 9월 한 달간 불법무기 자진신고 기...
김재옥 부안경찰서 생활질서계  |  2019-09-09 13:07
라인
[자유발언대] “무송병원, 문화재 가치인가, 역사 가치인가?”
부안군이 군청 앞에 대단위 공원을 조성하면서 부안 최초의 보건소였던 무송병원을 철거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이에 무송병원을 보...
정재철 (사)부안이야기 이사  |  2019-09-03 16:10
라인
동학과 부안에 관한 시 18-청 보리밭에서 김수병을 생각하다
청 보리밭에서 김수병을 생각하다붙잡는 사람 없었다.함께 일어나갈아엎어야 한다고 외쳐도말리는 사람 없었다서얼 적서도 없는그런 대동의 나라...
강민숙  |  2019-09-03 16:10
라인
결혼이주여성의 안전한 임신과 분만을 위하여
연휴 기간 동안에 부안의 모 병원 응급실에서 매우 안타까운 모습을 관찰하게 되었다. 분만을 앞두고 있는 것으로 보이는 만삭의 결혼이주여...
김현영 전주대학교 간호학과 교수  |  2019-09-03 16:10
라인
광복절 74주년 특별기고] 변산 갯가에서 본 8.15의 기억
모깃불우리 집 대문 밖은 바로 동네 마을회관이었다. 여기에 일본군 속사포 부대 30여 명이 들어와 주둔해 있고 동청에도 역시 30여명의...
김진배  |  2019-08-27 17:59
라인
동학과 부안에 관한 시 17-정일서, 천석꾼을 아시나요
정일서, 천석꾼을 아시나요고부군 수금리 동래 정씨들이 모여집성촌 이루고 살았다는천석꾼 집을 아시나요장대한 기골에천문까지 볼 줄 알았지만...
강민숙  |  2019-08-27 17:59
라인
민주주의와 풀뿌리 자치>흩어져서 살아야 행복하게 살 수 있다
국가재정법에 따르면, 5년단위로 국가재정운용계획을 수립하게 되어 있다. 1년짜리 예산만으로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5년 단위로 국가재정에...
하승수(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  |  2019-08-27 17:45
라인
8.15는 광복절이 아니다
1945년 8월 15일, 우리 한민족에게 과연 광복이 왔었는가?그 후 74년이 지난 2019년 현재 우리는 진정한 광복을 쟁취하였는가?...
이은영 (전북민주동우회 회장)  |  2019-08-13 17:37
라인
8.15 특별기고>친일잔재 청산과 극일(克日)
올해는 우리나라가 일본의 식민지로 전락한 후 나라를 되찾기 위해 온 국민이 떨쳐 일어선 3․1독립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
박대길(부안군/문학박사)  |  2019-08-13 17:35
라인
동학과 부안에 관한 시 16-농민군 대장 김기병
농민군 대장 김기병동학은 꽃이었다역사의 나뭇가지 위에 피어난지지 않는 꽃이었다백년을 두고마침내 피어올린 조선의 꽃이었다기우는 나라를 세...
강민숙  |  2019-08-13 17:28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